KT&G장학재단, 서울·경기지역 소상공인 자녀 대상 장학생 모집

김시우 기자 승인 2020.10.16 11:32 의견 0
(사진=KT&G)


[토요경제=김시우 기자] KT&G장학재단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서울·경기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제2차 2020 소상공인 자녀 긴급지원 장학생’을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모집은 지난 5월 진행됐던 대구·경북지역 장학생 모집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진행되는 소상공인 자녀 대상 장학사업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인해 지역 경제 피해가 지속되자 서울·경기지역 영세사업자로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대상은 2020년 기준중위소득 70% 이하인 서울·경기지역 영세사업자의 중·고교생 자녀이다. 모집인원은 80명 내외이며, 1인당 100만원의 장학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KT&G장학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서울·경기 지역 소상공인들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학사업을 통해 국가적 문제인 학업 불균형을 해소하고 대한민국을 이끌어 갈 미래 인재를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