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국립재활원에 마음心터 도서관 개관

김효조 기자 승인 2020.11.20 10:24 의견 0
이범석(왼쪽) 국립재활원 원장과 황미은 현대해상 상무가 19일 서울 성북구 국립재활원 내 현대해상 도서관 마음심(心)터 개관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해상)


[토요경제=김효조 기자] 현대해상은 19일 서울 성북구에 위치한 국립재활원에 현대해상 도서관 마음심(心)터를 개관했다.

마음心터는 현대해상이 2015년부터 계속해온 사회공헌활동으로, 병원 내 유휴 공간에 도서관을 구축해 병원을 찾는 환자와 보호자에게 책을 통한 정서적 안정에 도움을 주기 위해 기획됐다.

또 현대해상은 도서관 구축 후에도 2년간 신규 도서 추가지원과 심리치유 프로그램,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등을 제공해 도서관뿐 아니라 병원 내 문화공간으로서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한편, 현대해상은 지난 13일 부산영도병원과 부산보훈병원에 마음心터를 추가로 개관했으며 지금까지 전국 15개 중소 및 종합병원에 도서관을 구축해 약 1만8000여 권의 도서를 제공했다.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