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4년 연속 美APEX 선정 ‘5성 등급’

김동현 기자 승인 2021.01.13 11:11 의견 0
대한항공 보잉787-9 (사진=대한항공)

[토요경제=김동현 기자] 대한항공이 미국 APEX의 항공사 등급 평가에서 4년 연속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취득했다고 13일 밝혔다.

미국 뉴욕에 소재한 APEX는 1979년 설립된 세계적인 비영리 단체로 항공사, 항공기 제조사 등 항공업 관련 482개 기업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지난 2018년부터 ‘트립잇’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세계 600여 개 항공사·100만여 편 이상의 항공편을 대상으로 항공기 좌석과 기내서비스, 기내식, 기내 엔터테인먼트 등에 대한 고객의 피드백을 수집한 뒤 외부 전문 감사 기관의 검증을 거쳐 항공사 등급을 평가하고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이번 5성 등급 선정은 하늘위 안락함을 선사하는 일등석 코스모스위트 2.0 좌석, 풍부한 콘텐츠를 담은 기내 엔터테인먼트, 제철 식자재를 사용하는 기내식과 고품질의 와인 등 대한항공만의 차별화된 서비스가 고객에게 호평을 받았기 때문”이라며 “지속적인 서비스 업그레이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끌 글로벌 항공사로 발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수하물 탑재 안내 알림 서비스, 마일리지 복합결제와 같은 신규 서비스 개발뿐 아니라 안전한 항공 여행을 위한 통합 방역 프로그램 ‘케어 퍼스트’ 등을 시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내 항공사로서는 처음으로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하는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을 획득하고 스카이트랙스로부터 ‘5성 항공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