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6개 군부대에 설 위문품 전달

김자혜 기자 승인 2021.02.15 15:20 의견 0
지난해 열린 군부대 간식 선물세트 전달식. (자료=부영그룹)

[토요경제=김자혜 기자] 부영그룹은 자매결연을 한 6개 부대에 15일 2600개 상당의 간식 선물세트를 전달했다.

부대는 1군단, 8군단, 22사단, 25사단, 공군방공관제사령부, 공군방공유도탄사령부 등이다.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별도의 행사 없이 위문품만 전달했다.

기증된 위문품은 군단 본부와 예하 부대에서 임무 수행 중인 장병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쓰인다.

부영그룹은 지난 2000년부터 현재까지 22년째 군부대에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그동안 8만 1000여 세트를 전달했다.

부영 관계자는 “장기간 이어지는 코로나 19로 장병들의 휴가나 외박 등이 제한되어 많이 힘들 줄 안다”면서 “항상 국토방위에 힘써주는 장병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토요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