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선 시인의 土曜 詩論] 망구(望九)이야기

정진선 시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9 09:39:47
  • -
  • +
  • 인쇄
망구(望九)이야기


 

정진선

 

봄 오니

여름 햇살 아래

숨겨서 키우는 포도 보겠다

 

잊히는 사람은 이야기 지운단다

제일 좋은 추억

하나

소중히 들고 

 

가려가을 하늘빛

잡힐 듯 흐른 후

나는 나로

바람은 바람으로 겨울 오겠다

 

돌아보는 시간은 마음 보낸단다
여기까지 온 사랑 
한껏

따뜻했던 미소 기억하려

 

그때가 오면
나는 누구로 남고
헤어짐은 어디로 준비될까

 

 

 

 

 

 

시인 정진선 : 한국문인협회 회원, 2013년 시집 '그대 누구였던가'로 등단

 

 

 

 

 

 

 

 

 

 

[토요경제 = 정진선 시인]  

 

 

 

[저작권자ⓒ 토요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정진선 시인의 土曜 詩論] 봄 시작하자2022.04.11
[정진선 시인의 土曜 詩論] 찻집에서2022.04.18
[정진선 시인의 土曜 詩論] 산나물 두릅2022.04.25
[정진선 시인의 土曜 詩論] 귀 가2022.05.02
뉴스댓글 >